구강청결제 CF서 박보영보다 눈길 끈 모델 화제

박보영과 한 구강청결제 CF에 출연한 모델이 화제다.

 

지난달 27일 동아제약은 배우 박보영을 모델로 한 새 구강청결제 광고를 공개했다.

광고에는 박보영이 화장실에서 친구와 함께 입속에 구강청결제를 머금고 싱그러운 모습을 선보인 가운데 박보영의 친구로 등장한 모델에게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광고 속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낸 여성은 LSAC 매니지먼트 소속 모델 소주연이다.

157cm의 아담한 키를 자랑하는 소주연은 각종 잡지 화보를 비롯해 옥상달빛의 ‘인턴’, ‘연애상담’ 등 뮤직비디오에서도 독특한 매력을 뽐냈다. 최근엔 각종 TV CF에 등장해 얼굴을 알리는 중이다.

특히 그는 단발병을 유발하는 쇼트커트 헤어스타일과 사랑스러운 외모가 보는 이들의 이목을 끈다.

이외에도 각종 패션 아이템을 활용한 특유의 분위기가 느껴지는 패션 감각, 깨끗하고 고운 피부 등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중이라고.

한편, 소주연이 속한 LSAC 매니지먼트에는 박경진을 비롯해 전준영, 김지수, 김상인 등 유명 모델들이 소속되있다.